default_setNet1_2

강진군, '2019년 해안오염 방제 합동훈련' 실시

기사승인 2019.10.18  15:41:44

공유
default_news_ad1

- 강진군과 완도해경 등 9개 기관·단체 약 90여 명 참석

article_right_top

전남 강진군이 지난 17일 오후 2시 강진군 마량면 서중리 서중 어촌체험마을 앞 해안에서 강진군과 완도해경 등 9개 기관·단체 약 9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해안방제 합동훈련을 시행했다.

이번 해안방제합동훈련은 강진(완도)지역방제실행계획을 바탕으로 어선 충돌사고로 발생한 해상유출유(B/C)로 인한 해안가 오염상황을 가상해 실전과 같은 해안방제훈련을 실시했다.

특히 이번 훈련에는 암벽, 자갈, 모래 등 해안구성 형태에 따라 고압 세척, 저압 세척, 진공 흡입, 골파기 등 가장 효과적인 방제 방법을 선정해 훈련을 시행했다.

또 해안오염 평가팀의 방제 방법 지도와 방제 종료 결정 등 해안방제의 전 과정을 훈련으로 진행했다.

이번 훈련은 유관기관, 어촌계, 국민자율방제대 등 해양수산 종사자들이 훈련에 참여해 새로 도입된 해안방제 장비를 직접 작동해 봄으로써 지역 자체 방제역량을 강화하는 계기가 됐다.

군과 완도해경은 정기적으로 실질적인 방제 훈련을 실시해 해양오염 사고에 대응하고 관련 기관·단체와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유지해 위기관리 능력을 한층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김광운 기자. webmaster@ecolaw.co.kr

<저작권자 © 환경법률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