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반포서「한강 서래섬 유채꽃 축제」4년만에 개최

기사승인 2023.05.10  13:39:43

공유
default_news_ad1

매년 5월이면 반포한강공원 서래섬은 노란 유채꽃으로 뒤덮여 서울의 봄꽃 명소로 꼽힌다. 이번 주말에는 4년 만에 돌아온「한강 서래섬 유채꽃 축제」를 즐길 수 있는 한강으로 봄 소풍을 떠나보면 어떨까?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5월 12일 ~ 21일까지 10일간 반포한강공원 서래섬에서 「2023 한강 서래섬 유채꽃 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한강 서래섬 유채꽃밭 전경

코로나19 발생 이후 4년 만에 정식 개최되는 이번 축제에는 <유채찬란 포토존>이 10일간 야간까지 상시 운영된다. 축제를 알리는 ‘웰컴트리’, ‘토끼가족’, ‘유채찬란’, ‘희망풍선’ 등 총 6종의 포토존이 설치되며, 올해부터는 야간에도 포토존을 운영하여 한강의 노을, 야경과 함께 인생 사진을 남길 수 있다.

엘이디(LED) 포토존은 매일 저녁 19시부터 22시까지 점등한다.

축제를 더욱 풍성하게 할 <체험 프로그램>은 5월 13일~14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상시 운영된다. ‘지구를 구하는 양말목 공예’, ‘일회용컵 화분 만들기’, ‘친환경 종이상자 장난감’ 등의 친환경 체험은 당일 현장에서 신청하여 참여가 가능하다.

또한 5월 12일 ~13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손목닥터9988의 홍보와 걷기챌린지가 함께 진행된다.

<공연 프로그램>으로는 ‘봄여름’의 어쿠스틱 공연이 5월13일 오후 3시와 오후 5시에 진행되며, ‘버블프린스’의 버블쇼 공연이 5월14일 오후 3시에 열린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누리집을 (https://hangang.seoul.go.kr/)을 참고하면 된다.

반포한강공원 서래섬은 9호선 신반포역․구반포역, 4․9호선 동작역을 통해 가장 가까운 한강의 나들목을 이용하여 찾아오면 된다.

주용태 한강사업본부장은 “코로나19 이후 4년 만에 ‘한강 서래섬 유채꽃 축제’를 정상적으로 개최하게 되었다.”라며, “올해는 특히 야간까지 운영을 확대하니 한강의 아름다운 노을·야경까지 즐겨보시는 것을 추천한다.”라고 말했다.

김종완 기자 webmaster@ecolaw.co.kr

<저작권자 © 환경법률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