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수도권대기환경청장, 화성시 대형 물류센터 현장방문

기사승인 2022.01.13  15:26:25

공유
default_news_ad1

환경부 소속 수도권대기환경청(청장 안세창)은 1월 13일 CJ대한통운 동탄물류센터(경기도 화성시)를 방문하여 고농도 미세먼지 계절관리제에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하고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 안세창 수도권대기환경청장이 1월 13일 경기도 화성시 소재 CJ대한통운 동탄물류센터를 방문하여 운영 현황을 듣고 있다(사진=수도권대기환경청 제공)

수도권대기환경청은 작년 6월 25일에 CJ대한통운 등 유통·물류기업 및 제조업체 총 19개 사업장과 노후 화물차 저공해화와 운전자의 친환경운전 등 사항을 이행하는 자발적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CJ대한통운 동탄물류센터는 경기도 화성시에 위치한 20만㎡ 규모의 대형 물류시설로서 약 1천 대의 차량을 운영하는 등 수도권에서 CJ곤지암허브(22만㎡) 다음으로 큰 규모이다.

   
▲ 안세창 수도권대기환경청장이 1월 13일 경기도 화성시 소재 CJ대한통운 동탄물류센터를 방문하여 물류 중앙통제실을 둘러보고 있다(사진=수도권대기환경청 제공)

안세창 수도권대기환경청장은 현장 관계자들에게 “수도권의 화물차 등 이동오염원에서 발생하는 초미세먼지 배출량은 수도권 전체 배출량의 40%를 차지한다”며,“계절관리제 기간 저공해미조치 5등급 차량은 수도권 운행제한 대상이 되므로 조속한 저공해조치를 신청 및 완료하고 친환경운전을 이행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전민선 기자 webmaster@ecolaw.co.kr

<저작권자 © 환경법률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