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포장재공제조합, 종이팩 회수 공로자 시상식 개최

기사승인 2021.12.23  15:07:53

공유
default_news_ad1

- 지자체, 배출사업장, 생산자 등 부문별 유공자 총 9명 선정

사)한국포장재재활용사업공제조합(이사장 이찬희, 이하 공제조합)은 12월 23일 공제조합에서 ‘종이팩 회수 촉진 공로자’ 9명에 대한 시상식을 가졌다.

   

이번 시상식은 종이팩 회수·재활용 실적에 기여한 지자체, 배출사업장, 생산자 등의 공로를 포상하기 위해 마련됐다. 공동주택이나 사업장에서 발생되는 종이팩의 분리배출·회수 체계를 구축하거나, 수거가 어려운 지역의 공백을 메우기 위한 택배 활용 회수 활성화 등에 노력한 부분을 평가했다.

종이팩 다량배출 사업장의 분리배출 체계 구축부문 수상자는 삼성전자와 통합고양시어린이집연합회가 뽑혔다. 또 공동주택 분리배출 체계 구축부문은 세종시·화성시, 택배 활용 회수 활성화 부문은 매일유업·닥터주부, 실적제고 부문에는 광주광역시 북구·고양시·아산시가 각각 선정됐다.

삼성전자(주) 환경보전그룹(정의진 프로)과 통합고양시어린이집연합회(문영순 회장)는 사업장·어린이집 내 종이팩 분리배출 체계를 구축하고, 화성시와 고양시로 인계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한 점이 돋보였다.

세종시(최지원 주무관)와 화성시(성태희 주무관)는 공동주택 분리배출 체계를 구축해 지자체가 수거해왔다. 특히 환경부가 추진하는 일반팩·멸균팩 구분 분리배출 시범사업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등 종이팩 분리배출 및 회수 체계 구축에 노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매일유업주식회사(임기백 팀장)과 닥터주부(김회국 팀장)는 수거가 어려운 지역의 종이팩 회수·재활용 체계의 공백을 메우기 위해 택배를 활용한 회수 기반을 마련했다.

광주광역시 북구(이옥춘 과장), 고양시(박인범 주무관), 아산시(류현덕 주무관)는 종이팩 전용 운반차량 지정, 폐지와 별도 선별, 관내 종이팩 교환행사 운영, 종이팩 수거 확대를 위한 전용수거함 및 봉투 제작·보급, 민관 협력 사업 추진 등을 통해 회수실적 제고 공로가 인정됐다.

공제조합 이찬희 이사장은 “분리배출·회수 현장의 어려운 여건에도 불구하고 종이팩 회수 활성화에 힘써준 데 대하여 수상자들에게 깊이 감사드린다”면서 “이번 행사를 계기로 이러한 모범사례가 다른 지자체와 종이팩 다량배출 사업장 등 전국으로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공제조합이 주관한 ‘종이팩 회수 촉진 공로자 시상식’은 23일 오후 2시, 공제조합 대회의실에서 부문별 수상자와 공제조합 임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김수연 기자 webmaster@ecolaw.co.kr

<저작권자 © 환경법률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