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인천시, 일회용기 포장·배달용 식품용기 안전성 검사 실시

기사승인 2021.10.22  09:38:57

공유
default_news_ad1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코로나19로 포장·배달음식 수요가 늘면서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량이 늘어남에 따라 일회용 식품용기, 뚜껑, 포장지를 대상으로 안전성 검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검사는 ▲관내 용기·포장지 제조업소 생산제품과 ▲족발, 보쌈, 치킨 취급 배달음식점에서 사용하는 식품용기, ▲온·오프라인에서 유통되는 일회용 식품용기 등 총 67건을 대상으로 용도(용기 34건, 포장지 19건, 뚜껑 9건, 컵 5건)와 재질(합성수지제, 종이제, 금속제)별로 실시했으며 검사결과 모두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식품 특성에 맞게 실제 조리·보관·섭취 과정에서 식품에 이행되는지 여부를 확인하는 용출시험 결과 모두 적합으로 나타났고, 내분비계 장애물질로 알려진 비스페놀A, 프탈레이트, 벤조페논도 검출되지 않았다.

권문주 인천시 보건환경연구원장은 “이번 검사결과를 통해서 일회용식품용기 등에 대한 시민 여러분의 막연한 불안감이 해소될 수 있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안전한 식품환경 조성과 먹거리 안전 확보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황해경 기자. webmaster@ecolaw.co.kr

<저작권자 © 환경법률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