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도봉구, '하수 악취 저감' 3년 연속 '우수 구'

기사승인 2020.11.23  11:08:13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도봉구(구청장 이동진)가 서울시에서 실시한 '2020 하수 악취 저감 자치구 평가'에서 3년 연속 '우수 구'를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서울시는 정화조 및 하수관에서 발생하는 악취를 줄이고 쾌적한 환경을 만들기 위해 2016년부터 25개 자치구 대상으로 매년 추진실적을 종합 평가해 성적이 우수한 자치구에 시상하고 있다.

종합평가는 ▲시설설치 및 개선 분야(14점) ▲하수도 관리 점검 분야(52점) ▲홍보 및 교육 분야(13점) ▲기타 하수 악취 민원 저감과 하수 악취 저감 우수사례(21점) 등 총 4개 분야 11개 항목 13개 지표를 토대로 하수 악취 전반에 대해 실시했다.

특히 구는 서울시 최초로 '서울특별시 도봉구 개인하수처리시설 청소 및 분뇨의 처리에 관한 조례'를 개정해 기초생활수급자 등 생활이 어려운 주민에게 정화조 청소 수수료를 지원해 원활한 정화조 청소가 이뤄지게 하는데 선구적 역할로 타 자치구에 확산효과를 가져왔다.

아울러 하수 악취의 근본적인 원인분석과 해결을 위한 연구용역 실시 등 악취 저감을 위해 남다른 노력을 기울여 왔다.

또 민·관 합동 및 부서 간 협업을 통해 하수 악취 및 악취 저감 시설 모니터링 등을 실시해 하수 악취 민원을 현저히 줄이는데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동진 구청장은 "3년 연속 우수구 수상은 주민들의 쾌적한 도시 생활을 위한 우리 구의 노력이 대외적으로 인정을 받았다는 점에서 매우 의미 있는 결과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구민들의 삶의 질이 높은 도시가 되도록 쾌적한 생활환경을 유지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종완 기자. webmaster@ecolaw.co.kr

<저작권자 © 환경법률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