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성남시, 폐지 수집 노인 전수조사…맞춤형 지원 추진

기사승인 2024.02.16  09:39:07

공유
default_news_ad1

성남시는 오는 2월 29일까지 폐지 수집 노인을 전수 조사한다고 16일 밝혔다.

   

폐지 수집 노인 현황 파악을 통해 사례관리 체계를 구축하고 맞춤형 지원을 하기 위해서다.

조사는 지역 내 41곳 고물상에서 폐지 수집 노인의 인적 사항을 확보한 뒤 각 가정을 방문해 생활실태를 파악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파악한 폐지 수집 노인은 사회복지 통합관리망에 등록해 주기적으로 모니터링한다.

이와 함께 개별 상담을 통해 노인 일자리를 연계한다. 

필요시 기초생활보장 제도, 보건복지 서비스도 지원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전수조사를 통해 지역 내 폐지 줍는 어르신들의 현황을 정확히 파악하고, 맞춤형 지원을 추진할 것”이라면서 “주변에 폐지 수집 노인이 있으면 동 행정복지센터 등으로 연락해달라”고 말했다.

지난해 말 기준 성남지역 내 폐지 수집 노인은 150명으로 추산된다.

 

이기수 기자 webmaster@ecolaw.co.kr

<저작권자 © 환경법률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