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LG유플러스, 완도에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

기사승인 2023.09.20  11:14:22

공유
default_news_ad1

완도에서도 충전에 대한 걱정 없이 전기차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된다.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 www.lguplus.com)와 전라남도 완도군(군수 신우철, www.wando.go.kr)은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을 위한업무협약(사진)을 체결하고, 완도군 전역에 전기차 충전 인프라를 구축키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LG유플러스는 올해까지 완도군 전 지역을 대상으로 전기차 충전소를 설치하고, 지역 주민과 관광객 등을 대상으로 충전 서비스인 '볼트업(VoltUP)'을 제공한다.

볼트업은 ▲LG전자, LS일렉트릭등 기술력이 입증된 충전기 제조사들의 고품질 전기차 충전기 ▲충전 예약, 완충 알림 발송 등이 가능한앱 플랫폼 ▲365일 24시간 운영되는 관제시스템 및 상담센터 등의 서비스로 구성된다.

또 LG유플러스 모바일 멤버십 이용고객에게는 전기차 충전요금의10% 할인도 제공한다.

LG유플러스와 완도군의 이번 협약에 따라 완도군은 도서지역의 전기차 충전 취약지역 해소는 물론 관광객과 지역 주민의 전기차 이용 편의성 증대에 따른 전기차 보급확대 효과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또 최근 완도군내 농어촌지역을 중심으로 보급률이 증가하고 있는 전기트럭 보급확대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LG유플러스는 완도군내 설치되는 급속/완속 충전기의 비율을 4:1로 구성해 전기차 이용고객의 편의를 높이는 한편 원활한 서비스 이용을 위한 24시간 관제센터운영, 즉시출동이 가능한 유지보수망 구축에도 나선다.

또 신규로 도입되는 유지보수 차량은 전기차로 전환을 추진해 완도군의 친환경 정책인 '무공해 자동차 전환가속화'에 적극 동참키로 했다.

업무 협약식은 지난 19일 전라남도 완도군청에서 현준용 LG유플러스 EV충전사업단장(부사장), 신우철 완도군수 등 주요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LG유플러스 EV충전사업단현준용 부사장은 "이번 협약 체결은 LG유플러스와 청정바다수도 완도군이 전기차 충전 친환경 테마로 시너지를 내는 첫 사례로 향후 지속적으로 협업을 확대할 것"이라며"전국 모든 지자체를 대상으로 전기차 충전 인프라를 확대하는 등 고객경험 혁신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친환경자동차 보급사업을 통한 탄소중립 실현과 더불어 완도군민과 완도를 방문하는 여행객들의 도서지역 방문에 어려움이없도록 전기차 충전소를 비롯한 인프라 구축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올해부터 CEO 직속 'EV충전사업단' 전담 조직을 신설하고 전기차 충전 서비스 '볼트업(VoltUP)'을 선보이며 전기차 충전 사업에 진출했다.

김수연 기자 webmaster@ecolaw.co.kr

<저작권자 © 환경법률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