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국환경공단 수질오염방제센터, 남한강 방제비축센터 개소식

기사승인 2023.05.19  16:33:56

공유
default_news_ad1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안병옥, 이하 “공단”) 수질오염방제센터는 사고 예방을 위해 원주시에 남한강 방제비축센터를 건립(3월)했으며, 19일 개소식(사진)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한다.

   

이날 개소식 행사에는 원주지방환경청 김정환 청장, 한국환경공단 물환경본부 백선재 본부장, 원주시청 환경국 이병민 국장을 포함한 6개의 관계기관에서 참석했다.

공단은 이번에 구축된 남한강 방제비축센터(연면적 984㎡, 지상 2층 규모)를 포함하여 총 6개의 거점 방제비축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각 방제비축센터는 유류 유출 사고, 물고기 폐사 사고 및 화학사고 등과 같은 수질오염사고에 대비하여 오일펜스, 흡착제, 방제 보트 등의 방제 물품과 장비를 비축하고 있다.

   
▲ 방제비축센터 비축 방제물자

특히 올해 말 준공 예정인 김제시 소재의 만경·동진강 방제비축센터를 포함한다면 우리나라 4대강뿐 아니라 본류 전역의 수질오염사고 대응 역량이 강화될 예정이며, 올해 말부터는 7개 비축센터가 7개 유역(지방)환경청과 일대일 매칭되어 유기적인 공동 대응이 가능한 유역별 지역방제 체계가 완성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환경공단 백선재 물환경본부장은 “이번 남한강 방제비축센터 구축을 통해 남한강수계 및 강원·충북지역에 수질오염사고 예방과 대응 기반을 마련함으로써 안전한 물환경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전민선 기자 webmaster@ecolaw.co.kr

<저작권자 © 환경법률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