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마포구, 재활용품 수집인의 안전한 여름나기 지원

기사승인 2022.08.11  10:53:44

공유
default_news_ad1

뙤약볕이 내리쬐는 여름철 마포구가 재활용품 수집인의 안전한 수집 활동을 위해 두 팔 벗고 나섰다.

   

마포구(구청장 박강수)는 관내 등록된 민간 재활용품 수집인 126명에게 안전용품(사진)을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여름철 야외 활동이 많은 재활용품 수집인의 쾌적하고 안전한 작업을 돕기 위해서다.

구는 지난 2016년 '서울특별시 마포구 재활용품 수집인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한 이후로 매년 2회에 걸쳐 안전용품을 지원하고 있으며 수집 활동에 실질적으로 필요한 물품을 제공하기 위한 수요조사도 함께 실시해오고 있다.

이번에 제공된 안전 용품은 냉감 티셔츠, 신축성이 좋은 쿨토시, 안전 장갑 등 세 가지 물품이다.

아울러 구는 가볍고 튼튼한 손수레가 필요하다는 의견을 반영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수집인의 신청을 통해 10대의 경량 안전 손수레를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구는 안전용품과 함께 '폭염대비 안전교육' 자료도 배부했다.

교육 자료에는 온열질환 예방 안전 수칙, 온열질환 발생 시 대처 방법 등이 알기 쉽게 설명돼있다.

박강수 마포구청장은 "폭염으로 힘들어하는 재활용품 수집인이 이번 지원을 통해 안전하고 시원한 여름을 보내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소외 받는 구민이 없도록 따뜻한 나눔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김종완 기자 webmaster@ecolaw.co.kr

<저작권자 © 환경법률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