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산시, 골목길 '보이는 소화기'로 초기화재 진압

기사승인 2019.09.11  11:21:33

공유
default_news_ad1

- 부산 북구 만덕3동 다세대 주택서 화재 발생했을 때 진압 성공 사례

   

부산 북구 만덕3동 행정복지센터(동장 이일호)는 지난달 31일 만덕3동 3통 다세대 주택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인근 주민이 주택가 전신주에 설치된 '보이는 소화기'로 초기화재를 진압해 큰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

지난달 31일 오후 14시 23분경 화재가 발생하자 인근에서 연기를 목격한 주민 조문기 씨(현 만덕지역대 의용소방대장)가 '보이는 소화기'를 사용해 주택가 대형 화재로 번지는 것을 막고 연기로 인해 대피하지 못한 주민 2명을 구조했다.

주택가 '보이는 소화기'는 지난 5월 만덕3동 자율방재단(단장 안정하)에서 소방차 진입이 되지 않는 3통 구역 내에 비상시 누구나 사용할 수 있도록 북부소방서에서 소화기 12개를 지원받아 골목 전신주에 설치했다.

안정하 자율방재단장은 "보이는 소화기와 주민의 발 빠른 대처가 화재진압에 큰 도움이 됐다"면서, "기존에 설치한 3통 구역 외에도 만덕3로15번길 등 좁은 골목길에 보이는 소화기를 추가로 설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북부소방서 만덕119안전센터에서도 "주택지역 내 소방시설이 설치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진보라 기자. webmaster@ecolaw.co.kr

<저작권자 © 환경법률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